Untitled Document
2011 SKOPF 한국사진가지원프로그램 작가 공모
운영자 2011.08.02 1282


2011 SKOPF 한국사진가지원프로그램 작가 공모


2011년 7월. KT&G 상상마당_시각예술팀의 2011 제 4회 SKOPF 사진작가 공모가 시작되었다.

지난 6월 심사위원 선정을 비롯한 2011 SKOPF 운영에 관한 계획 수립을 마침과 동시에 KT&G 상상마당

홈페이지 공고를 시작으로 1여년 간의 여정이 시작된 것이다.


SKOPF는 KT&G상상마당 한국사진가지원프로그램(SANGSANGMADANGKOREAN PHOTOGRAPHER’S FELLOWSHIP)의

줄임 말로 현 한국 사회와 문화예술에서 사진의 시대적 소명을 다하고, 미래 한국사진의 흐름을 바람직한 방향으로

이끌 가능성을 갖고 있는 젊은 사진가를 지원하고자 기획된 KT&G 상상마당 시각예술팀의 대표 작가 지원 프로그램이다.


2011 SKOPF는 2010년과 마찬가지로 공모제로 진행되며 멘토제, 공개 포트폴리오 리뷰 등 3차에 걸친 심도 깊은 심사로

최종 작가를 선발한다
.

하지만 작가 지원 및 선정에 있어서는 예년과 다른 몇 가지 변화가 있다.


첫째, 공모지원 자격 제한이 완화 되었다.

기존 *메니페스토는 유지하나, 나이제한, 개인전 개최 경력 등의 공모지원 자격에 관한 몇 가지 제한은 없애거나

완화하여 지원자의 폭을 넓히고자 한다
. (* SKOPF 메니페스토는 첨부자료 또는 홈페이지 참고)




둘째, 2차 지원작가 선정 및 최종작가 선발 인원이 조정되었다.

기존 5명의 2차 지원작가에서 2명의 최종작가를 선정하였었으나 2011년에는 3명의 2차 지원작가 선발 후 1명의

최종작가를 선발하기로 결정하였다
.




셋째, 2차 지원작가 및 최종작가에 대한 전시 지원의 폭이 넓어졌다.

1~3회 SKOPF는 최종 작가로 선정된 작가에 한해서 KT&G 상상마당의 갤러리에서만 개인전을 진행하였다.

2011년 제 4회 SKOPF는 최종 작가의 KT&G 상상마당 개인전 진행과 더불어 부산 고은사진미술관에서 2차 작가에

선정된 2명의 작가와 함께 그룹전을 진행하게 된다.


올해로 4회를 맡는 SKOPF는 1~3회를 진행하였던 노하우와 진화된 시스템을 바탕하여 더욱 성숙된 모습으로

KT&G 상상마당과 함께 한국 사진계를 이끌어갈 젊은 사진작가를 발굴하고자 한다.


변화와 발전을 거듭하여 진화한 2011년 제 4회 SKOPF에 참신하고 도발적이지만

진지한 작가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기대하여 본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참고 www.sangsangmadang.co.kr

문의: 02-330-6229



◆ 2011년 SKOPF 공모 일정

1. 지원자격 : 사진을 매체로 하며, KT&G 상상마당 한국 사진가 지원 프로그램의 “메니페스토”에 준하는 작가

(첨부 자료 및 KT&G 상상마당 홈페이지 참고)

2. 접수기간 : 2011년 8월 17일(수) - 8월 24일(수) 8일간

3. 접수방법 : 방문 또는 우편접수 제출

4. 접수시간 : 11:00 - 22:00, 마감일은 19:00까지 당일 작품 접수 분에 한함

(마감일 우편 소인은 인정 되지 않으며 마감 당일 19:00 이내 도착분에 한함)

5. 주 소 :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67-5번지 KT&G 상상마당 5F

시각예술팀_사진창작스튜디오

6. 전화문의 : 02. 330. 6291 / 6209


◆ 2011년 SKOPF INFORMATION

1. 선정방법

-1차 portfolio 공모

-2차 심층인터뷰

-3차 KT&G 상상마당 공개 포트폴리오 리뷰 및 심사

2. 지원기간

-2011 SKOPF 2011년 8월 ~ 2011년 6월까지(해당기간 지원)

-1차 기간 : 2011년 9월 ~ 2011년 12월

(1차 작가 10명 중 3명의 작가를 4개월간 지원)

-2차 기간 : 2012년 1월 ~ 2012년 6월

(3명의 2차 작가 중 최종 선발 작가 1명 지원)

의견등록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국내 최대의 사진전문 포털사이트인 아이포스 웹진에서는 각 미디어와 화랑의 전시담당자, 프로사진가, 전국의 각 대학 사진학과 교수 및 전공자, 미술계와 광고 디자인계, 출판 편집인,  의사, 변호사 등 전문직 인사, 국내 유수 기업의 최고경영자와 임원, 사진동호인 등 26만9,995명에게 사진문화에 관한 유익한 정보들을 제공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