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관심과 경계사이
조남근 2011.02.14 2007
관심받고 싶어 때론 경계한다.
더이상 상처받지 않고 싶어서이고 때론
상처를 받고서 라도 관심 받고 싶어함이니...

No.1

 

No.2

 

No.3

 
의견등록
정말 좋네요 윤영준 2011.02.14
말씀하신 생각와 이미지의
느낌이 조금은 슬프지만
부담스럽지 않게 다가옵니다^^
담에 꼭 사진도 찍고
서로간에 있는 사진에 대한
생각도 이야기해보고 싶네요^^

솔직히 요즘 제맘도 사진의 주제와
많이 비슷하거든요 공감 꾸욱 누르고 갑니다^^;
보듬어 주고 싶은... 조정은 2011.02.15
다가가서...
꼬옥 안아주고픈 욕심 생겨요...^^*
반가워요.^^ 조남근 2011.02.15
윤영준님 조정은님....^^
역시 한번 뵙고 나니 먼 사람같지 않아 좋아요.
다음에도 좋은 작품 많이 기대해 볼께요.
반갑습니다 정성대 2011.02.16
조남근님...
그날 잘 내려 가셨는지요?
잘 도착하셨는지 계속 바쁜일정땜에 연락도 못드렸습니다.

조남근님의 좋은 작품으로 "나나전"을 빛내주셔서 감사드리고
앞으로 더 좋은 작품활동으로 더 나은 환경에서의 조남근님의
작품을 뵐 수 있는 그런 기대를 해봅니다.
감사드립니다.
 국내 최대의 사진전문 포털사이트인 아이포스 웹진에서는 각 미디어와 화랑의 전시담당자, 프로사진가, 전국의 각 대학 사진학과 교수 및 전공자, 미술계와 광고 디자인계, 출판 편집인,  의사, 변호사 등 전문직 인사, 국내 유수 기업의 최고경영자와 임원, 사진동호인 등 27만3,705명에게 사진문화에 관한 유익한 정보들을 제공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