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추억에 관한 짧은 이야기
노영숙 2011.05.10 2184
불을 끄고 누워도 생각나는 이미지가 있다.

또렷하진 않지만 사라지지 않는 덩어리진 기억들.

방안 곳곳, 집안 곳곳. 서늘한 공기와 함께 스며든다.

눈을 뜨지 않아도 보이고 눈을 떠도 사라지지 않는다.

그런 기억을 담아보고 싶었다.

조각조각 멈춰진 기억들을.

No.1

 

No.2

 

No.3

 

No.4

 

No.5

 

No.6

 
의견등록
우리가.. 林賀欖 2011.05.10
살아가면서 한번쯤은 흐릿한 기억에대해 되새김질 을 해보게되는데요..
이사진또한 흐릿한기억에 대한 기억에 추억을 되돌아볼수 있게 됩니다.^^ 또한 적절한 상직적 요소들을 포함시켜 더욱 주제감을 돋보이게 만들어 조금더 완성된 사진을 보여주시네요 사진 참 좋네요~
안녕하세요 윤영준 2011.05.10
오 독특하게 사진을 찍으셨어요^^
꿈을 라이브로 꾸고 있는듯합니다

좋은사진들 잘보고 갑니다~~
축하드립니다!! 운영자 2011.05.14
노영숙님, 포토버스 이벤트에 당첨되셨습니다.
카쉬전 티켓을 보내드릴려고 합니다.
이름/주소/휴대폰번호을 contents@iphos.co.kr로 보내주십시요.
다시한번 더 축하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김상환 2011.05.24
!!!!!!

기억속에 편린으로 남아 있는 이야기들을 따라가는 느낌이군요.
감사합니다.
 국내 최대의 사진전문 포털사이트인 아이포스 웹진에서는 각 미디어와 화랑의 전시담당자, 프로사진가, 전국의 각 대학 사진학과 교수 및 전공자, 미술계와 광고 디자인계, 출판 편집인,  의사, 변호사 등 전문직 인사, 국내 유수 기업의 최고경영자와 임원, 사진동호인 등 26만9,996명에게 사진문화에 관한 유익한 정보들을 제공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