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노량진동 #42 - 빛을 따라서
이용민 2012.07.08 2014

그렇게 오래 기다려왔는데,
너무 빠르게 지나버린다. 영광은 잠시 뿐이지 않은가.

이미 있는건데 꼭 빛이 있어야 영광이라고 생각하고 있는지도......
빛이 있다면 조금 더 영광스럽다고 생각하면 좋으련만~



No.1

 

No.2

 

No.3

 

No.4

 

No.5

 

No.6

 

No.7

 

No.8

 

No.9

 

No.10

 
의견등록
오랫만에 김상환 2012.07.18
오랫만에 들러 이작가님의 노량진 골목길 빛을 보는 군요.
늘 애잔한 느낌이 있습니다.
잘 감상하고 갑니다.
 국내 최대의 사진전문 포털사이트인 아이포스 웹진에서는 각 미디어와 화랑의 전시담당자, 프로사진가, 전국의 각 대학 사진학과 교수 및 전공자, 미술계와 광고 디자인계, 출판 편집인,  의사, 변호사 등 전문직 인사, 국내 유수 기업의 최고경영자와 임원, 사진동호인 등 26만9,995명에게 사진문화에 관한 유익한 정보들을 제공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