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노량진동 #48
이용민 2013.03.04 2500
봄이 오기전.
2012년-2013년의 마지막 눈이 내렸을때...
그게 마지막 눈일지는 몰랐었다.
매년 그렇듯 그렇게 올겨울도 지나간다.

춥고 힘들었지만, 눈도 사라지면 또 아쉬워진다.







No.1

 

No.2

 

No.3

 

No.4

 

No.5

 

No.6

 
의견등록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국내 최대의 사진전문 포털사이트인 아이포스 웹진에서는 각 미디어와 화랑의 전시담당자, 프로사진가, 전국의 각 대학 사진학과 교수 및 전공자, 미술계와 광고 디자인계, 출판 편집인,  의사, 변호사 등 전문직 인사, 국내 유수 기업의 최고경영자와 임원, 사진동호인 등 26만9,995명에게 사진문화에 관한 유익한 정보들을 제공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