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안녕하세요 선생님.
남은임 2008.04.12 2199
지난번수업때는 정말 죄송했습니다.
자꾸 이런일이 생기네요. 연락도 못드려서 정말 죄송합니다.

사진들은 디카로 장난스럽게 찍은 것들입니다.
찍은 후에도 생각나는대로 따붙여보기도하고, 여러시도를 하고 있습니다.
제가 보기에는 아직은 정리가 안됐고 낱장에 불과한 사진같습니다. ^^;;
다음에 더 찍어서 올려보겠습니다.

No.1

 

No.2

 

No.3

 

No.4

 

No.5

 

No.6

 

No.7

 

No.8

 

No.9

 

No.10

 

No.11

 

No.12

 

No.13

 

No.14

 
의견등록
도시공간 김승곤 2008.04.12
열심히 찍으셨군요. 여러장으로 구성된 마지막 사진들은 님의 도전적이고 실험적인 태도가 엿보여서 재미 있습니다. 음식물 갖고 놀면 안 된다는 얘기를 어렸을 때 누구나 한번쯤 들었을 테지만, 사진은 아무리 가지고 '놀아도' 누구에게도 야단 맞을 일 없습니다. 더 재미 있는 '놀이' 방법들을 찾아보도록 하세요.
끝에서 두번째 사진에서는 붕붕거리는 자동차들의 소음이 들려오는 것 같습니다. 마지막 사진은 우리가 몸담고 있는 도시의 '지금'이라는 상황이 읽혀지는군요. 그저 스쳐지나가는 일상적인 풍경들, 프레임의 어딘가에 날짜라도 찍혀 있었더러면 좋았을 걸... 왜 컴팩트 카메라에 그런 기능 있지 않습니까? 이런 주제에 맞는 그런 가벼운...
 국내 최대의 사진전문 포털사이트인 아이포스 웹진에서는 각 미디어와 화랑의 전시담당자, 프로사진가, 전국의 각 대학 사진학과 교수 및 전공자, 미술계와 광고 디자인계, 출판 편집인,  의사, 변호사 등 전문직 인사, 국내 유수 기업의 최고경영자와 임원, 사진동호인 등 27만3,705명에게 사진문화에 관한 유익한 정보들을 제공하고 있습니다.